영암군 ‘뿌리산업 특화단지’ 경쟁력 강화 탄력
상태바
영암군 ‘뿌리산업 특화단지’ 경쟁력 강화 탄력
  • /영암=장재일 기자
  • 승인 2024.06.11 1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자부 지원 공모 선정…자동화 로봇 도입 등 추진

[영암=광주타임즈]장재일 기자=영암군은 산업통상자원부 주관 ‘2024년 뿌리산업 특화단지 지원사업’ 공모에 선정돼 국비 4억3400만원을 확보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공모에 영암군은 HD현대삼호 사내협력사 협동조합과 함께 ▲자동화 로봇 8대 도입 ▲자동화 혁신 추진단 설립 ▲전문 자격 검증 체계 구축 등을 내용으로 참여했다. 

영암군은 공모선정으로 국비 포함해 총사업비 9억7800만원을 투입해 영암 삼호 뿌리 특화단지 입주 67개 기업의 용접, 표면처리 분야 경쟁력 강화에 나선다. 

나아가 4차산업혁명 선도, K-뿌리조선업 기반 구축 등으로 지역경제의 지속가능한 성장 토대를 다진다는 방침이다.

영암군 관계자는 “조선업 경쟁력을 높이고 인력부족 문제도 동시에 해소하는 성공적 사업 추진으로 지역 내 산업발전, 인구소멸 위기 극복의 발판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