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례군, 공중화장실 관리 디지털화 서비스 구축
상태바
구례군, 공중화장실 관리 디지털화 서비스 구축
  •  /구례=황종성 기자
  • 승인 2024.06.04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행안부·KLID ‘공감e가득’ 공모사업 선정

[구례=광주타임즈]황종성 기자=구례군은 2024년 디지털 기반 지역 활성화 사업인 ‘공감e가득’ 공모사업에 IoT(사물인터넷) 및 QR 기술을 활용한 공중화장실 관리 디지털화’ 사업이 선정돼 국비 1억 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행정안전부와 한국지역정보개발원(KLID)이 주관하는 이번 공모사업에 전국 63개 기관이 지역 현안을 가지고 신청했으며, 구례군을 포함한 10곳이 최종 선정됐다.

공감e가득 사업은 디지털 기술을 활용해 지역주민이 직접 참여하고 민간 기업과 지방자치단체가 협력해 지역 현안을 해결하는 사업이다.

구례군은 많은 관광객이 이용하는 공중화장실의 효율적인 관리를 위해 IoT 및 QR 기술을 활용하여 담당자는 청소 상태, 비품 현황을 한눈에 관리·감독하고, 이용객은 불편 사항을 복잡한 절차 없이 정확한 위치와 현장 사진을 첨부해 SNS로 접수하는 서비스를 구축할 계획이다.

또한 공중화장실뿐만 아니라 현장관리가 어려운 각종 공공시설에 접목해 공공시설 이용 시 누구나 쉽고 빠르게 불편 신고를 할 수 있도록 사업을 확장해 나갈 방침이다.

김순호 군수는 “3월 산수유꽃축제를 시작으로 300리 벚꽃축제, 피아골 단풍축제 등 각종 축제와 여름철 물놀이 등 4계절 내내 많은 관광객이 구례를 방문하고 있지만, 공중화장실에 불편한 점이 있어도 절차가 복잡해 신고에 어려움이 있었다”며 “이번 공모사업을 통해 관광특구 구례의 지역 이미지에 걸맞은 공중화장실 관리와 운영이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