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도군 ‘인구 늘리기 범군민 운동’ 추진

출산·전입장려금 함께 결혼 장려금도 신설
2020. 01.15(수) 18:36

[진도=광주타임즈]이계문 기자=진도군이 결혼과 출산을 장려하기 위해 신혼부부 결혼장려금 200만 원을 지원한다고 15일 밝혔다.

‘신혼부부 결혼장려금’은 만 49세 이하인 신혼부부 대상이며, 총 200만 원을 2회로 분할해 지급한다. 신청은 거주지 읍·면사무소이다.

진도군은 저출산과 고령화의 영향으로 인한 인구 감소를 최소화하기 위해 찾아가는 인구교육, 다문화가정 정착 지원, 찾아가는 전입신고 서비스 운영 등 다양한 인구늘리기 시책 사업을 실시하고 있다.

특히 지난해부터 출산장려금을 첫째아 500만 원, 둘째아 1000만 원, 셋째아 이후 부터는 2000만 원을 지급 전국 최대 규모로 확대 운영하고 있다.

또 올해부터 기관·단체·기업 등과 함께하는 ‘인구 늘리기 범군민 운동’을 추진, 읍·면 인센티브 제도와 함께 유공기관 전입장려금 제도도 확대·시행하고 있다.

진도군 일자리투자과 관계자는 “지역인구 감소는 지역경제 침체와 향후 지역 소멸까지 가져올 수 있는 중대한 사항이다”며 “장기적으로 인구 3만 5,000명까지 증가를 목표로 인구 증가를 위한 다양한 정책을 발굴·추진 하고 있다”고 밝혔다.
진도=이계문 기자 gjt2525@hanmail.net
진도=이계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강진 푸소 체험, 농가소득 향상 효과 ‘톡톡’
강진군 기업인‧소상공인과 현장에서 소통한다
고흥분청문화박물관, 박물관 대학 1기 수료식
나주시-농협나주시지부, 폭염대비 ‘그늘 막 쉼터’설치 확대
하남동에 ‘희망배달마차 나눔장터’ 열려

  • (62400) 광주광역시 광산구 어등대로 422,2층(선암동)  광주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 <광주타임즈>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