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남군, 청년 어촌정착지원사업 확대

올해 15명 확대 시행
2020. 01.14(화) 18:30

[해남=광주타임즈]해남군에서는 청년 어업인의 안정적인 어촌 정착을 지원한 청년 어촌정착지원사업을 확대 시행한다.

청년 어촌정착사업은 청년 인력의 어촌 유치와 어촌 활성화를 위해 실시되는 지원사업으로 2018년 4명, 2019년 10명에 이어 올해는 15명까지 지원을 확대한다.

청년 어촌정착 지원금은 해남군에 실제 거주하고 있는 어업경력 3년 이내의 만 18세이상 40세 미만 어업인에게 안정적인 어촌 정착을 위해 지원금을 지급하는 제도이다.

지원금은 어업 경영비 및 어가 가계자금 등으로 사용할 수 있고, 최장 3년간 어업경력 1년차 월 100만 원, 2년차 90만 원, 3년차 80만원을 연차별 차등 지원받게 된다.

군은 지난해 12월 2020년 지원대상자의 신청 접수와 서류심사 및 면접평가를 거쳐 13명을 선정했으며, 1월 중 추가 2명에 대한 선정 절차를 진행할 예정이다.
/광주타임즈 gjt2525@hanmail.net
/광주타임즈의 다른 기사 보기
강진 푸소 체험, 농가소득 향상 효과 ‘톡톡’
강진군 기업인‧소상공인과 현장에서 소통한다
고흥분청문화박물관, 박물관 대학 1기 수료식
나주시-농협나주시지부, 폭염대비 ‘그늘 막 쉼터’설치 확대
하남동에 ‘희망배달마차 나눔장터’ 열려

  • (62400) 광주광역시 광산구 어등대로 422,2층(선암동)  광주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 <광주타임즈>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