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성 한국차박물관 ‘빚다, 그릇’展 오픈

29일부터 내년 1월 5일까지 지역 도예가 8人 작품 전시
2019. 12.03(화) 18:34

[보성=광주타임즈]최원영 기자=보성군 한국차박물관에서 보성차밭 빛축제 기간 보성을 찾는 관광객을 위해 기획전시 ‘빚다, 그릇’전을 기획하고 오픈했다.

이번 전시는 보성에 터를 잡고 작업을 해온 도예작가 8명의 작품을 한자리에 모았다.

강인함과 생명력이 넘치는 옹기장 이학수 작가의 옹기, 감각적이고 디자인적인 김기찬 작가의 작품, 넉넉한 듯 그리운 듯 박노연 작가의 달항아리, 보성 덤벙이의 맥을 이어가는 송기진 작가, 다부진 힘이 느껴지는 박익주 작가의 작품, 이국적이면서 현대적인 차도구의 홍성일, 이혜진 작가, 곡선과 동양적인 색이 조화를 이루는 이정운 작가의 작품, 다양한 작품만큼 보는 재미도 큰 이번 전시는 오는 29일부터 2020년 1월 5일까지진행된다.

부대행사로 준비된 ‘작가와의 찻자리’는 12월 7일 이정운 작가를 시작으로, 14일 김기찬 작가, 21일 박노연 작가, 28일 홍성일, 이혜진 작가, 29일 이학수 작가, 2020년 1월 4일 박익주 작가가 마무리를 짓는다.

작가로부터 해설을 듣고, 작가의 다도구에 차를 마시며 담소를 나눌 수 있는 특별한 일정으로 구성돼 저녁 6시 30분부터 2차례 진행될 예정이다.
보성=최원영 기자 gjt2525@hanmail.net
보성=최원영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강진 푸소 체험, 농가소득 향상 효과 ‘톡톡’
강진군 기업인‧소상공인과 현장에서 소통한다
고흥분청문화박물관, 박물관 대학 1기 수료식
나주시-농협나주시지부, 폭염대비 ‘그늘 막 쉼터’설치 확대
하남동에 ‘희망배달마차 나눔장터’ 열려

  • (62400) 광주광역시 광산구 어등대로 422,2층(선암동)  광주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 <광주타임즈>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