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남구 16일, 선행 활동가들 한자리에 모여

다목적체육관서 ‘제19회 남구 자원봉사자 한마음 축제’
2019. 11.14(목) 18:32

사랑의 밥차. /광주 남구청 제공
[광주=광주타임즈] 민경원 기자=광주 남구 관내에서 선행 활동을 펼치고 있는 자원봉사자들이 오는 16일 한자리에 모인다.

14일 남구에 따르면 오는 16일 오전 9시부터 남구 다목적체육관에서 ‘제19회 남구 자원봉사자 한마음 축제’가 열린다.

이날 행사에는 관내 16개동에서 어려운 이웃들을 보살피며 가슴 따뜻한 공동체 문화를 만들기 위해 다채로운 활동을 펼치고 있는 자원봉사자 500명 가량이 참석할 예정이다.

남구 자원봉사자 한마음 축제는 전통문화 연구회 얼쑤의 식전 공연을 시작으로 오후 4시까지 축하 공연 및 팀별 장기자랑 등이 펼쳐질 예정이다.

이와 함께 봉사단체인 푸른솔 봉사단에서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들을 위해 매년 120만 원 상당의 실버카 16대를 기증하는 실버카 전달식도 열리게 된다.

한편 남구 자원봉사센터는 올 한해 지역 어르신 등 취약계층에게 따뜻한 점심을 제공하는 ‘사랑의 밥차’ 운영을 비롯해 청소년 해외 봉사활동으로 태국 치앙마이 몽족마을에서 ‘세상을 잇는 Volunteer Story’ 프로젝트를 운영하는 등 활발한 사업을 전개해 오고 있다.

/민경원 기자 gjt2525@hanmail.net
/민경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강진 푸소 체험, 농가소득 향상 효과 ‘톡톡’
강진군 기업인‧소상공인과 현장에서 소통한다
고흥분청문화박물관, 박물관 대학 1기 수료식
나주시-농협나주시지부, 폭염대비 ‘그늘 막 쉼터’설치 확대
하남동에 ‘희망배달마차 나눔장터’ 열려

  • (62400) 광주광역시 광산구 어등대로 422,2층(선암동)  광주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 <광주타임즈>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