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학교 음식물 쓰레기 처리 비용 연간 8억

매년 발생량·처리비용↑…학생 1인당 33만7000원꼴
2019. 11.07(목) 19:06

음식물쓰레기 수거하는 환경미화원들. /뉴시스
[사회=광주타임즈]황종성 기자=광주지역 일선 학교 음식물쓰레기 배출량이 해마다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7일 광주시의회 교육문화위원회 김나윤 의원(더불어민주당·북구6)이 시교육청으로부터 제출받은 ‘음식물쓰레기 처리 비용’ 자료에 따르면 증가세가 뚜렷했다.

2016년과 2017년 1인당 평균 배출량이 24㎏이던 것이 지난해에는 26.63㎏으로 오히려 증가했다.

총배출량 역시 2017년에 비해 362t 늘어난 648t, 총처리 비용은 8억2000만원으로 2010년 대비 5억원 이상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조리과정과 급식 맛에 대한 학부모 모니터링과 만족도조사도 이뤄지지만 쓰레기 감량에는 큰 효과를 보지 못한 셈이다.

1인당 음식물쓰레기 처리비용도 지난해 33만7000원으로 전년도 30만원에 비해 10% 이상 증가했고, 비슷한 학생수임에도 배출량이 2배 가량 차이나는 경우도 있다.

김나윤 의원은 “매년 늘어나는 음식물 쓰레기의 처리 비용까지 증가해 학교 예산이 낭비되고 있다”며 “광주시의 음식물쓰레기 배출량이 전국 최고 수준인데 학생 때부터 배출량을 줄이는 습관을 갖게 하는 것도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황종성 기자 gjt2525@hanmail.net
/황종성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강진 푸소 체험, 농가소득 향상 효과 ‘톡톡’
강진군 기업인‧소상공인과 현장에서 소통한다
고흥분청문화박물관, 박물관 대학 1기 수료식
나주시-농협나주시지부, 폭염대비 ‘그늘 막 쉼터’설치 확대
하남동에 ‘희망배달마차 나눔장터’ 열려

  • (62400) 광주광역시 광산구 어등대로 422,2층(선암동)  광주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 <광주타임즈>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