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남군 새브랜드 쌀 ‘땅끝햇살 秀’ 출시

고품질 유량품종 새청무벼 이용…병충해 강하고 밥맛 좋아
2019. 11.07(목) 18:59

해남 새브랜드 쌀 ‘땅끝햇살 수’. /해남군 제공
[해남=광주타임즈]조영춘 기자=해남군이 새 브랜드쌀인 ‘땅끝햇살 秀’를 출시한다.

땅끝햇살 秀는 전남농업기술원에서 육성한 최고품질의 유량품종인 새청무벼를 원료로 하고 있으며, 해남군 쌀 브랜드인 땅끝햇살보다 한단계 높은 품질을 담았다는 의미이다.

전남 최대 농경지를 보유한 해남군은 소비량 감소로 갈수록 치열해지는 쌀 판매시장에서 품질 차별화를 통한 해남쌀의 인지도 제고 및 판매확대를 위해 초고품질 우량품종인 새청무 재배단지 200ha 를 조성했다.

새청무벼는 전남농업기술원에서 전남지역에 맞게 육성한 고품질 벼 품종으로, 신동진, 새일미 등 일반벼보다 수발아, 도복, 병충해에 강하며 도정수율이 높고 밥맛이 매우 좋아 소비자 호응이 높은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

해남군은 새청무벼 재배 시범단지에서 고품질 쌀 품질기준에 맞춰 생산한 엄선된 원재료만을 선별 수매 후, 도정해 상품을 출시했다.

‘땅끝햇살 秀’는 해남 황산농협에서 출시된다.

군 관계자는 “해남군은 전남 최대, 전국 3위의 벼 생산 지역임에도 불구하고 옥천농협의 ‘한눈에 반한쌀’을 제외하고는 소비자 인지도가 낮은 편이다”며 “이번 새 브랜드 출시로 고급쌀을 선호하는 소비 변화에 맞춰 해남쌀의 이미지가 한단계 높아질 수 있는 계기가 될 수 있을 것이다”고 전망했다.

한편 새청무 벼는 농가의 재배 선호도가 높고, 소비자 호응도 좋아 내년도 해남군 공공비축비 수매품종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아직 정부보급종 공급이 되지않아 올해는 약 320t, 5300ha 면적 분량의 새청무벼 종자를 자체 채종포에서 생산, 연말부터 관내 재배 희망 농가에 전량 공급할 계획이다.
해남=조영춘 기자 gjt2525@hanmail.net
해남=조영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강진 푸소 체험, 농가소득 향상 효과 ‘톡톡’
강진군 기업인‧소상공인과 현장에서 소통한다
고흥분청문화박물관, 박물관 대학 1기 수료식
나주시-농협나주시지부, 폭염대비 ‘그늘 막 쉼터’설치 확대
하남동에 ‘희망배달마차 나눔장터’ 열려

  • (62400) 광주광역시 광산구 어등대로 422,2층(선암동)  광주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 <광주타임즈>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