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성군, 국악 특화 프로그램 성황

명창들 총출동 서편제 보성소리 알리는 성과 거둬
2019. 11.06(수) 19:13

[보성=광주타임즈]최원영 기자=보성군은 지난 8월부터 10월말까지 보성소리 계보를 잇는 명창들이 총출동해 서편제 본향 보성 소리를 알리는 국악 특화 프로그램을 운영했다.

이번 프로그램은 7000여명의 관광객 및 군민들이 참여해 서편제 보성소리를 알리는 성과를 거두었다.

지역민을 대상으로 8월 한 달 간 진행된 ‘우리가락 얼씨구 학당’은 명창들이 마을회관을 직접 찾아가 보성소리 교육했다.

총 144회 동안 4320여명에게 우리가락을 알렸으며 지역주민들로 부터 큰 호응을 받고, 고장 문화를 보전·계승하는 데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또한, 판소리성지에서 진행된 보성소리의 향연 ‘너울’에는 지역예술인, 전통계승 명창, 소리축제 대상 수상자 등이 대거 참여해 국악의 진수를 펼쳐보였으며, 800여명(총15회)이 관람 및 예술 체험 교육에 참여했다.

‘명창들과 함께 떠나는 보성소리 여행’은 9월부터 운영(4기)해 광주, 순천, 목포, 남원 등에 국악 애호가 100여명이 참여해 판소리 명소를 탐방하고, 구성진 보성소리를 체험하고 돌아갔다.

특히, 매년 진행되고 있는 서편제 보성소리 체험 프로그램에는 2000여명이 참여해 전문예인들로부터 국악 발전과 대중화를 위한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했다는 찬사를 받고 있다.

한편, 오는 18일 오후 3시에 보성군문화예술회관에서 제22회 서편제보성소리축제 대통령상 수상자 공연이 예정 돼 있다. 기타 문의 사항은 보성군청 문화관광과로 문의(061-850-5205)하면 된다.
보성=최원영 기자 gjt2525@hanmail.net
보성=최원영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강진 푸소 체험, 농가소득 향상 효과 ‘톡톡’
강진군 기업인‧소상공인과 현장에서 소통한다
고흥분청문화박물관, 박물관 대학 1기 수료식
나주시-농협나주시지부, 폭염대비 ‘그늘 막 쉼터’설치 확대
하남동에 ‘희망배달마차 나눔장터’ 열려

  • (62400) 광주광역시 광산구 어등대로 422,2층(선암동)  광주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 <광주타임즈>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